삶이 힘겨울때 ~~~~~~~~
새벽시장에 한번 가보십시요..
밤이 낮인듯 치열하게 살아가는 상인들을 보면 힘이 절로 생깁니다.
그래도 힘이 나질않을땐 뜨끈한 우동 한그릇 드셔보십시요..
국물맛이 끝내줍니다.^^


자신이 한없이 초라하고 작게 느껴질때 ~~~~~~~~
산에 한번 올라가보십시요..
산정상에서 내려다본 세상...
백만장자 부럽지 않습니다.
아무리 큰 빌딩도 내발 아래 있지않습니까 ..
그리고 큰소리로 외쳐보십시요
"난 큰손이 될것이다"   훗훗
이상하게 쳐다보는사람 분명 있을것입니다.
그럴땐..... 
씨익~웃어십시요.^^

푸른 언덕

죽고 싶을때 ~~~~~~~~
병원에 한번 가보십시요.
죽으려 했던 내자신이... 고개를 숙이게 됩니다.
난 버리려 했던 목숨이 .... 그들은 처절하게 지키려 애쓰고 있습니다.
흔히들 파리목숨이라고도 하지만..
반대로 쇠심줄보다 질긴것이 사람목숨이기도 합니다. 



내인생이 깝깝할때 ~~~~~~~
무작정 버스 여행 한번 떠나보십시요.
몇백 몇천원으로 떠난 여행에서
무수히 많은 사람을 만날수 있고,,,,
무수히 많은 풍경을 볼수있고.....

많은것들을 보면서 ...
활짝 펼쳐질 내 인생을 그려보십시요...
비록 지금은 한치앞도 보이지 않아 깝깝하여도......
분명 앞으로 펼쳐질 내인생은 탄탄대로 아스팔트 일 것입니다.


진정한 행복을 느끼고 싶을땐 ~~~~~~
따뜻한 아랫목에 .. 배를 깔고 엎드려..재미난 만화책을 보며...
김치부침개를 드셔보십시요.
아마세상을 다가진듯 행복할 것입니다.
파랑새가 가까이에서 노래를 불러도 그새가 파랑새인지 까마귀인지 모르면....
아무소용 없습니다.   
분명한것은 
행복은 결코 멀리있지 않습니다.^^



사랑하는 사람이 속 썩일때~~~~~~
이렇게 말해보십시요.....
"그래 내가 전생에 너한테 빚을 많이졌나보다."
"맘껏 나에게 풀어"
"그리고 지금부턴 좋은 인연만 쌓아가자~"
"그래야  다음 생애도 좋은 연인으로 다시 만나지"...훗훗
남자든 여자는 당신에게 뻑 넘어갈 것입니다.^^


하루를 마감할때 ~~~~~~
밤하늘을 올려다 보십시요....
그리고 하루동안의 일을 하나씩 떠올려 보십시요...
아침에 지각해서 허둥거렸던일...
간신히 앉은자리 어쩔수 없이 양보하면서 살짝 했던 욕들...
하는일마다 꼬여 눈물 쏟을뻔한일...
넗은 밤 하늘에 다 날려버리고...활기찬 내일을 준비하십시요...^^
아참...운이 좋으면 별똥별을 보며 소원도 빌수 있답니다.


문뜩 자신의 나이가 너무 많다고 느껴질때 ~~~~~~~~
100부터 한번 거꾸로 세어보십시요.
.
.
.
.
.
.         
지금 당신의 나이는 결코 많지 않습니다.^^ 

RSS에 추가 포스팅이 유익하셨다면 [↑추천]을, [구독]을 원하시면 구독+ 를 눌러 주세요.
이메일로 구독
Posted by 은빛늑대(天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좋은 글 잘 보구 가요^^ 안 그래두 우울했는데... 특히 배깔고 만화책 보며 김치 부침개를.......+ㅁ+(<-앗... 죄송해요^^;; 먹는 걸 워낙 좋아해서....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