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의 달인, 출연한 화제의 미스터리 부부 "미모의 국수 달인"

 

2월 29일자 SBS 생활의 달인편에 출연한 화제의 미모의 국수 달인과 남편에 대한 미스터리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달인 소개편에서 달인의 국수 실력보다 더 화제가 되었던건 미인 아내를 얻은 억세게 운좋은 남편(전생에 나라를 구하셨나^^;)!

 

보고도 놀라운데 정작 남편은 자신이 얼마나 운이 좋은 남자인지를 잘 모르는것 같네요.

 

생활의 달인, 출연한 화제의 미스터리 부부. 미모의 국수 달인

 

생활의 달인, 출연한 화제의 미스터리 부부. 미모의 국수 달인

 

생활의 달인, 출연한 화제의 미스터리 부부. 미모의 국수 달인

 

생활의 달인, 출연한 화제의 미스터리 부부. 미모의 국수 달인

 

생활의 달인, 출연한 화제의 미스터리 부부. 미모의 국수 달인

 

용기 있는자만이 미인을 얻는다.

이말이 맏는 말이긴 한데 용기 정도로만으론 납득하기 힘들 정도의 미스테리 네요. ㅎㅎ

 

 

 

블로그 이미지

은빛늑대(天狼)

MIXI (Martial arts, Investment in stocks X Information tech) World...since 2008

영화 "'아저씨" 원빈의 사용 무술 칼리 아르니스, 에스크리마

  

실전 무술인 필리핀의 칼리 아르니스는 호신술로 각 국 특수부대, 경찰들이 배우는 실전지향적 무술이며, 칼리 라고도 알려져 있다.


영화 ‘아저씨’로 화제가 되었던 아르니스는 처음 농부(섬 주민)들이 일을 하다가 그 모습 그대로 싸운 것이 전장무술로 발전한 무술이다. 그렇기에 매우 실전 지향적이다. 하지만 요즘 전쟁도 없고 싸움하는 시기가 아니기 때문에 호신술로 각 국 특수부대, 경찰들이 배우고 있으며 국제화 되어 남녀노소 이 무술을 배울 수 있게 되었다. 
 

영화


아르니스는 칼리 아르니스, 에스크리마 라고도 불리는데 에스크리마는 스페인어로 필리핀 무술 아르니스를 일컫는 말이고 칼리 아르니스는 힌두교의 죽음의 여신인 ‘칼리’의 이름을 따서 명명 하였다, 칼리는 여섯 개의 손마다 칼을 쥐고 있는 무장한 여자의 형상을 나타낸다.

 

서태평양 가운데 있는 7천여 개의 섬으로 이루어진 공화국, 필리핀! 그 곳에 두 번째로 큰 섬, 민다나오의 면적은 우리나라 남한의 1.2배의 넓이로 지하자원이 풍부한 “약속의 땅”이라 불리고 있으며, 역사상 외세의 침입으로 부터 약속의 땅을 지킨 무술 아르니스가 탄생하게 되었다.

실제로도 공간의 효율적 활용과 무기 선택의 다양함 등으로 실전성이 높은 무술로 평가되어 진다.

 

2014년 8월경 EBS에서 "세계견문록 아틀라스 [제37화] 무림기행 - 필리핀 아르니스 편"에서 소개가 되었으니 관심 있는 분들은 해당 영상을 보면 될 것 같습니다.

 

영화

 EBS 프로그램 사이트 바로가기

 

이 무림기행 편에서는, 과거 인기드라마 였던 '파랑새는 있다'에서 차력사 역할을 했던

배우 이상인 씨가 동행하며 레이터를 합니다. 

 

아래는 소개에 나오는 이상인 씨의 어록 입니다.

 

인생이 그러하듯 무예도 하나의 과정이다. 더 나아지기 위한 고된 여정이다

 

동작 하나에도 이유가 있고, 무기 하나에도 장인 정신이 들어있다..

무술이란 게 단순히 그냥 공격과 방어가 아니라, 그 나라의 역사가 함께 하고

사람들의 감정이 들어 있다는 걸 이번 여행으로 알게 됐다“ - 배우 이상인

 

 

블로그 이미지

은빛늑대(天狼)

MIXI (Martial arts, Investment in stocks X Information tech) World...since 2008



모바일게임 앵그리버드 실사판, 발상의 전환!
 
앱스토어 게임 1위의 인기 모바일 게임인 앵그리 버드(Angry Birds) 실사판 영상이 공개되 화재를 모으고 있습니다.

독일의 무선서비스 제공 회사인 T 모바일사가 5월 11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펼친 프로모션에서 세계적으로 인기를 누리고 있는 핀란드 로비오(Rovio)사의 ‘앵그리버드(Angry Birds)’의 실사판을 공개했는데요.

이 앵그리버드 실사판이란 UCC 동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영상을 보면 행사장에 대형 스크린 하나와 게임을 조종할 수 있는 스마트폰 한 개가 중앙에 비치돼 있고, 오른쪽에는 실제 게임에서 볼 수 있던 모형 블록들이 세워져 있습니다.


앵그리버드 실사판, 발상의 전환! 앵그리버드 게임 현실서 보자

처음에 호기심으로 해본 사람들은 게임기에서 새를 골라 날리는 순간, 왼쪽에 있는 새들이 대기하고 있는 박스가 터지며 앵그리버드가 날아오르는 모습과 날라가서 오른쪽에 샇아놓은 블럭들과 함께 터지는 모습에 놀라면서도 신기해 합니다.

스마트폰 상에서 게임을 시작하면 실제로 앵그리버드의 인형이 날아가 블록들을 쓰러트리고, 힘 조절에 따른 비거리, 새의 종류별 특징과 다양한 블럭의 터짐현상 등 세세한 부분까지 그대로 재현해 놓았다는 자체가 정말 대박입니다.

더구나 시민들이 게임중일때 친숙한 앵그리 버드의 배경음악을 밴드가 흥겹게 연주하고, 날라갈때 효과음도 넣는 등 거의 축제분위기군요. 사람들이 춤을 추고 즐거워 하는것도 보기 좋구요.

스마트폰 게임을 기기와 연동해서 현실에서 구현했다는...
발상의 전환! 정말 대단하네요.

앵그리버드 실사판 동영상


이렇게 보는것만으로도 유쾌하고 재밌는데..
실제 현장에서 본 시민들은 얼마나 즐거웠을지 상상이 갑니다. 
신기하고 재밌어 보여 직접 해보고 싶어지구요.

국내의 이통사들도 돈 되는거 따라하기만 집착하지말고, 독일의 T모바일사처럼 이런 창의적인 프로모션 이벤트를 기획해서 사용자들을 즐겁게 해주면 좋겠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은빛늑대(天狼)

MIXI (Martial arts, Investment in stocks X Information tech) World...since 2008



설경구 송윤아 커플 임신 5주째 내년 백호랑이띠 아기의 실제 엄마아빠 된다

지난 5월 8일 깜짝 결혼 발표(28일 웨딩마치)로 화제가 됐던 톱스타 배우 설경구(41) 송윤아(36) 커플의 행복한 소식입니다.

바로 송윤아씨가 "현재 임신 5주째" 라고 하네요. ^^
배우 송윤아씨의 임신 소식에 설경구씨가 뛸듯이 기뻐했다고 합니다.

지난 5월 8일 배우 설경구의 결혼소식을 전한 뒤로도 혼전임신 같은 루머에 시달릴 정도로 팬들의 관심을 받았던 송윤아씨가 현재 임신 5주째에 접어든 것으로 밝혀졌다고 합니다.
이로써 그동안의 루머는 끝이군요.

송윤아 임신 5주째

소속사 관계자가 "송윤아가 최근 병원에 가서 임신 5주째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고 사실을 확인했으며, 설경구·송윤아 부부는 내년 여름 60년만에 온다는 백호랑이띠를 가진 아이의 엄마아빠가 되게 되었습니다.

설경구를 닮은 남자아이일지 송윤아를 닮은 여자아이 일지 2세가 기대되는 반가운 소식입니다.
비록 깔끔한 결혼은 아니었지만 사람의 인연이 마음대로 되는 것이 아니듯 현재 행복한 모습을 보는 것 같아서 더불어 기분이 좋아집니다.

현재 설경구씨는 내년 1월 7일 영화 '용서는 없다'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송윤아씨는 한 주 뒤인 1월 14일 영화 '웨딩드레스' 개봉을 앞두고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고 합니다.

'웨딩드레스'의 주연인 송윤아씨의 임신 소식에 영화 제작 관계자는 "개봉을 앞두고 좋은 소식을 전해준 송윤아에게 동료배우들의 축하가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고 합니다.

송윤아씨의 임신 5주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건강한 아이 출산하시기 바랍니다.
설경구 송윤아 커플의 따끈한 행복 소식이었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은빛늑대(天狼)

MIXI (Martial arts, Investment in stocks X Information tech) World...since 2008

중국판 짝퉁 소녀시대와 아이돌 걸스 출현 나쁘지만은 않다

몇일전부터 '아이돌 걸스'와 '짝퉁 소녀시대'가 인터넷에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바로 중국에서 11월 30일쯤해서 소녀시대를 모방했다고 봐도 좋을 '아이돌 걸스'라는 9인조 소녀그룹이 나왔기 때문이며, 그 전에 중국의 한 패러디 그룹이 소녀시대의 히트곡인 '소원을 말해봐'의 마린복과 안무한 '짝퉁 소녀시대' 때문입니다. 

이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걸그룹중 선봉에 있는 '소녀시대'라는 인기그룹을 좋아하고 아끼는 팬들로써는 썩 기분좋은 일은 아닐 것입니다.
저 역시 처음 소식을 들었을때는 뭐야~라는 반응과 황당하다는 생각과 함께 잠시 화가났으니까요.

아래는 화제가 되고 있는 '아이돌 걸스'의 사진입니다.
아이돌 걸스 짝퉁 소녀시대
아이돌 걸스 짝퉁 소녀시대

위 사진이 중국의 9인조 걸그룹 '아이돌 걸스' 인데 나름 중국의 다른 가수나 그룹에 비한다면 멤버들도 귀엽고 이쁜편이고 의상 스타일 역시 중국답지 않고 프로모션을 맡은 기획사가 승부를 건 듯 많이 신경 쓴 흔적?이 보여집니다.
중국 가수들 답지 않군요. 한국을 벤치마크해서 중국의 연예계도 이기회에 한단계 레벨업을 한 것일까요.

물론, 대한민국의 우리 이쁜 '소녀시대'와 비할 바는 절대 아니지만요.^^

아래는 중국의 모 패러디 그룹이 모방해서 '짝퉁 소녀시대'로 알려진 그룹 입니다.
이 그룹은 원래부터 인기있는 가수나 그룹을 흉내내서 패러디를 하는 목적으로 만들어 졌다더군요.

짝퉁 소녀시대
이렇게 멀리서 대충 보면 마치 소녀시대 인것 같은 착각?이 들 정도로 복장이나 포즈가 비슷합니다만...

짝퉁 소녀시대와 소녀시대 비교
이렇게 '짝퉁 소녀시대'와 원조 '소녀시대'를 직접 비교해보면 '어디서 되도 않는것이 감히~'라는 말이 확 튀어 나올려고  합니다.

그외에도 이전에 한 중국 여가수가 뒤에서 춤추는 백댄서들이 소시의 'Gee' 안무를 똑같이 흉내내 논란를 일으킨 적도 있었습니다.

아래는 소녀시대를 따라한 것을 비교하기 쉽게 편집한 일종의 증거? 동영상 입니다.


솔직히 '소녀시대'를 모방하고 따라한다는 것은 팬으로써 단순히 생각해보면 기분 좋은일이 아닐 것입니다.

하지만 조금만 더 넓게 생각해보면
결국 소녀시대가 국내 뿐만 아니라 국외에서도 많이 알려져 유명하다는 것이고 그런 결과로 패러디 마케팅이 등장하게 된 것이지요.

'아이돌 걸스' 같은 경우도 중국내에서도 네티즌 사이에서 소녀시대의 아류라고 인정하는 분위기이고 자성에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고 합니다. 

더구나 이런 이슈들이 생김으로써 외국에서의 소녀시대란 그룹의 인지도가 더 높아지는 계기가 될 수도 있다고 생각한다면 '아이돌 걸스'나 '짝퉁 소녀시대'의 등장이 나쁘게만 생각할 일은 아닌것 같습니다.

사실 '소녀시대'가 나왔을때도 일본의 대표적인 걸 그룹인 '모닝구무스메'의 모방이라는 말이 나왔었지요.
그러나 모방은 마케팅의 일종이지 실제로 인기있는 걸 그룹을 따라한다고 반드시 성공이라는 결과로 이어지는 것은 아닐 것입니다.
요지는 모방이던 뭐던 결국 걸그룹만의 개성과 특징을 이끌어 내어 팬층에 매력으로 어필 할 수 있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이런점에서 '소녀시대'는 성공적 이었고 한국을 대표하는 걸 그룹으로써 평가 받는 것이지요.


태연, 윤아, 제시카, 티파니, 유리, 써니, 수영, 효연, 서현
역시 소녀시대가 제일 이쁘네요. ^^

'아이돌 걸스'나 '짝퉁 소녀시대'의 모방이나 패러디를 감정적으로만 생각 할 것이 아니라 언젠가 소녀시대의 해외진출 가능성을 염두해 두고 마케팅적인 측변에서의 이익을 생각한다면 지나가는 이벤트성 이슈로 웃어 넘길 수 있는 여유도 필요할 것입니다.

대한민국 네티즌으로서 '소녀시대'란 걸 그룹의 팬으로서 앞으로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펼칠 그녀들의 활약을 기대해 봅니다.
블로그 이미지

은빛늑대(天狼)

MIXI (Martial arts, Investment in stocks X Information tech) World...since 2008

일본에서 인상깊은 이슈가 있었더군요.
거리에서 헛소리하는 일본인 우익인사를 제일교포인 듯한 청년이 메다 꽂아버렸습니다. ^^

 


[쿠키 톡톡] 재일동포로 추정되는 한 청년이 “조선인을 일본에서 몰아내자”는 길거리 연설을 하던 일본 우익 인사의 멱살을 잡고 제압하는 동영상이 인터넷에 올라 한일 네티즌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동영상을 본 한국 네티즌들은 ‘진정한 열사’라며 청년을 추켜세우고 있고 일본 네티즌들도 “조국애는 저렇게 뜨거운 것이구나”라며 청년을
두둔하고 있다.

일본 가제트통신은 최근 나고야에서 북한 로켓 발사와 관련해 항의 가두시위를 하던 우익 인사에게 간사이 사투리를 쓰는 한국인으로 추정되는 청년이 폭력을 행사한 혐의로 경찰에 연행됐다고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우익 인사가 “너무 싫다. 조선인을 일본에서 내쫓아야 한다”며 청년의 면전에 수차례 내뱉듯이 소리치자 청년은 화를 참지 못하고 우익 인사의 멱살을 잡아 땅에 메다꽂았다.
 
청년은 이어 우익 인사를 향해 “당신! 한국인을 업신 여기면 가만 두지 않을거야!”라고 외쳤다.


통신은 청년과 우익 인사 간에 발생한 일련의 장면들을 동영상에 담아 함께 공개했다. 7분7초짜리 동영상은 유투브 등에도 올라 한일 네티즌들의 꾸준한 관심을 받고 있다.

동영상을 본 한국 네티즌들은 “신 열사의 출현”이라며 청년의 행동을 두둔하면서도 “재일교포들의 아픔을 느낄 수 있었다”며 착잡한 마음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또 정치적인 목적을 위해 민족성까지 들먹이는 일본 우익들의 언행을 한심하다고 지적하고 있다.



출처: 국민일보 쿠키뉴스 전체보기


일본을 싫어하고 좋아하고를 떠나서
어느 나라를 불문하고 남의 나라를 함부로 무시하면 안되겠죠.
블로그 이미지

은빛늑대(天狼)

MIXI (Martial arts, Investment in stocks X Information tech) World...since 2008